큰형네건강즙의 신념
큰형네건강즙-고객센터
큰형네건강즙-고객센터
큰형네건강즙-고객센터
  • 재료 준비기간 6개월 즙 달이는 시간 평균 38시간 건강즙이 숙성되는 시간 최소 30일

등록자큰형네건강즙

등록일2017-02-01

조회수313

제목

2017년 햇칡을 캐왔답니다.ㅎ(숙성칡즙용 암칡)

※ 봄 기운 받으면서 암칡을 캐고 있습니다. (2017년 4월초) 


그렇게 춥고 어둠던 겨울이 지나고 어김없이 봄이 찾아 왔네요.

산에 핀 온갖 들꽃과 길가에 핀 개나리가 이제는 겨울을 완전 몰아낸 봄 기운을 전달해주네요.


이럴땐 봄 기운도 느끼면서 꽃들도 구경하면서 있으면 좋으련만...

저희 큰형네건강즙은 이때가 가장 바쁘답니다.

왜냐하면, 암칡을 빨리 캐야하기 때문이죠.


[땅속에서 기지개를 펴고 있는 암칡입니다.ㅎㅎ]

 

 

 

숙성칡즙에 사용하는 암칡은 잎과 줄기가 나오기전에것을 사용한답니다.

그래서 봄 새싹과 순이 나오기 전인 4월달까지만 암칡을 캘수가 있답니다.

 

 

 

[땅속에 보물 봄 암칡입니다.ㅎㅎ]

 

 

 

 

 

봄 기운 가득한 산에서~

봄 영양분이 가득 머금은 암칡을 캐는 재미~

아주 즐겁답니다~^^

 

---------------------------------------------------

 

 

 

※ 전남 담양군에서 암칡 2톤(2,000kg)이 들어왔습니다. (2017년 03월초)


올해 처음으로 전남 담양군에서 암칡들이 들어왔습니다.

칡의 상태와 품질이 아주 좋아서 내심 앞으로 이 지역의 암칡을 많이 사용했으면 하는 욕심(?)이 생기네요.



[2톤의 암칡입니다.]

 

 

 

[따로 손질할것도 없이 품질이 좋은 상태의 암칡들입니다.]

 

 

 

 

 -------------------------------------------------------------------------

 

 

 

※ 전남 신안섬 지역의 암칡이 들어왔습니다.(총 1톤 50kg) _2017년 02월말


오늘은 전남 신안의 섬지에서 암칡이 들어왔답니다.

총 1,050kg의 섬칡이 들어왔는데, 멀리 신안군에서 배를 타고 온 귀하 암칡입니다.

아직 이 지역 섬마다 다리가 연결되지 않아서 배로 왔는데,

2018년 새천년대교가 완공되면 우리 암칡들도 배멀미 안하고 편하게 올수 있겠네요.ㅎㅎ


[신안섬에서 배타고 들어온 암칡입니다.]

 

 

 

[1톤 트럭 가득 암칡이 실려 있답니다.]

 

 

 

[이동중에 수분증발과 신선도를 위해서 포장을 씌워서 가져왔답니다.]

 



---------------------------------------------------

 

 

 

 

안녕하세요. 큰형네건강즙입니다.

 

 

갑자기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작년말까지만 해도 '올 겨울은 그렇게 춥진 않겠구나..' 라고 생각했는데,

올해 2017년도 들어와서 역시 겨울은 겨울이구나~란걸 느낄 정도로 엄청나게 춥네요.

 

그런데 말입니다.....

이렇게 추운날씨에 캔 칡의 상태가 훨씬 좋더라구요.

올해도 어김없이 저희 큰형네에서는 2017년 햇칡을 캐고 있는데,

작년보다 올해 캐고 있는 햇칡이 더 통통하니~ 아주 실하네요.

 

 

[2017년 01월_ 강원도에서 캐온 암칡]갱년기칡즙

 

 

 [2017년 01월_ 담양에서 캐온 암칡]

암칡즙

 

 

[2016년 늦겨울_ 생칡사진]

숙성칡즙

 

 

 

 

 

작년에는 강원도 쪽하고 창원, 영광, 장성 쪽에서 암칡과 수칡을 많이 캤었는데,

올해는 담양 쪽하고 강원도 쪽에서 좋은 품질의 생칡들이 많이 나오고 있답니다.

 

직경이 13센티가 넘는 암칡들도 넉넉하니 캐고 있고,

수칡들도 속이 꽉 찬 것이 캘수록 신이 납니다.ㅎ

 

 [2017년 02월_ 수칡 사진]큰형네숙성칡즙

 

 

 

 

 

올 2017년에는 작년보다 생칡이 더 많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그 이유는.... 바로 숙성칡즙!

숙성칡즙을 작년에 여성분들이 많이 찾아 주셔서

올해는 작년보다 1.5배정도 더 넉넉하니 숙성칡즙을 준비해 둘 생각입니다.

그러려니 자연스레 수칡보다는 암칡을 캘려고 하는데,

올해는 암칡의 영양 상태와 품질이 작년보다 더 좋아서

무난하게 올해 필요한 암칡을 캘 수 있을 것 같답니다.ㅎ

 

 

  

앞으로 올 4월 중순까지는 계속해서 암칡과 수칡을 캘려고 합니다.

(혹시라도 전화를 늦게 받을수 있으니... 이해해 주세요...ㅎ)

 

올해 숙성칡즙의 품질이 바로 지금 캐고 있는 칡뿌리에 달려 있거든요.

날씨가 추워도, 힘이 들어도 좋은 생칡 많이 캐오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ㅎ





 

1

0

첨부파일 다운로드: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사진제목작성자등록일첨부 조회수

  1    2    3   다음 페이지로 이동 마지막 페이지로 이동